티스토리 뷰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의 김태리-이병헌이 출연자 화제성 부문에서 6주 연속 1위-2위에 올랐다.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차은우-임수향이 출연자 부문에서 6주 연속 3위-4위에 올랐다. 5위부터 10위는 ‘미스터 션샤인’의 유연석이 5위, 달달한 키스신이 화제가 되어 지난주 대비 3계단씩 오른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신혜선은 6위, 양세종은 8위에 올랐고 엑소 팬들의 뜨거운 지지를 얻고 있는 ’백일의 낭군님’의 도경수는 7위, ‘아는 와이프’의 한지민은 9위, ‘미스터 션샤인’의 변요한은 10위를 차지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