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연말에는 시청률과 평판을 중심으로 각 방송국에서는 시상식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제는 온라인 화제성을 기반으로 한 시상식도 고려해 봐야 할 시점이다. 이에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은 2015년 프로그램의 점수와 프로그램 출연자의 점수를 집계하여 각 방송국의 화제성을 이끈 1등 공신을 선정하였다.

 

 

 

MBC 대상은 김구라, 작품상은 무한도전

 

MBC의 작품상 후보 4개중 3개인 복면가왕’, ‘라디오스타’, ‘마이리틀텔레비젼에 출연한 김구라가 대상을 차지한 것은 당연한 결과일지 모른다. 이외에도 '능력자들', '세바퀴' 등 다수에 참여했기에 실제 대상 수상 확률이 높을 것으로 보여진다. ‘무한도전의 유재석과 박명수가 경쟁상대였을 뿐이다. 작품상은 무한도전으로 나타났으며, 방송국 통합 시상을 했어도 무한도전의 몫이다.

 

KBS2 대상은 대한민국만세 삼둥이’, 작품상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KBS슈퍼맨이 돌아왔다가 압도적 활약과 동시에 송일국의 삼둥이 대한민국만세, 추성훈의 추사랑, 이휘재의 서준, 서언이가 이끈 화제성은 연예인 인기를 앞지르고 있다. 1년 내내 꾸준한 인기를 유지한 슈퍼맨이 작품상을 차지한 가운데 상대적으로 상승과 하락의 기복을 보인 해피투게더’, ‘용감한 가족’, ‘불후의 명곡2’이 그 뒤를 따르고 있다.

화제성이 아닌 시청자 입장이라면 1박2일, 예체능 등 다양한 작품에 대한 아쉬움이 있을 것이나, 이는 어디까지 온라인 화제성 점수를 기준으로 집계된 것임으로 네티즌이 가장 자주 언급한 것이 삼둥이었음을 부인 할 수 는 없다.

 

SBS 대상은 유재석’, 작품상은 ‘K팝스타 시즌4’

2015년 예능에서 침체를 보인 SBS에서 선보인 신규프로그램 중 꾸준한 화제성을 유지하고 있는 동상이몽 SBS 대표 예능 런닝맨을 이끄는 유재석이 대상을 차지했다. 김제동, 이경규, 박진영, 김병만이 경쟁 상대로 나타나고 있으나 점수차가 크게 나타나고 있다. 작품상은 K팝스타 시즌4이며 현재 진행중인 K팝스타 시즌5 역시 상승세를 타고 있다.

마찬가지로 시청자 입장에서는 '정법'과 '소림사'에서 고생한 김병만을 대상으로 생각할 수 있겠으나 네티즌은 막상 김병만을 그리 자주 찾지는 않았다.

 

 

작성 굿데이터코퍼레이션 원순우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