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V화제성 순위

2019년 8월 1주차 드라마 순위

굿데이터코퍼레이션 2019. 8. 7. 16:49

8 1주차 TV화제성 드라마 부문 1위는 tvN ‘호텔 델루나(점유율 34.03%%)였다. ‘호텔 델루나’는 자체 최고 화제성을 경신하며 4주 연속 1위를 지켰다. 지난 방송에서 이지은의 연기력에 호평이 다수 나타나며 이지은이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1위에, 여진구는 2주 연속 3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배우 이도현이 5(13), 강미나는 10(23) TOP10에 첫 진입했다.

 

드라마 2위는 전주 대비 순위가 1계단 상승한 JTBC ‘열여덟의 순간’이 차지했다. 지난주에 이어 옹성우의 다채로운 연기력에 긍정적 반응이 이어졌으나 무거운 소재에 일부 거부감을 보인 시청의견도 있었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에서는 옹성우가 2, 김향기가 9위였다.

 

드라마 화제성 3위는 전주 대비 순위가 3계단 오른 tvN 60, 지정생존자’였다. 연기파 배우들이 선보인 수준 높은 연기력과 회를 거듭할수록 박진감 있는 스토리가 시청 몰입도를 높인다는 평이 발생했다.

 

드라마 화제성 4위는 MBC <신입사관 구해령>이 차지했다. 극중 신세경과 차은우의 본격적인 로맨스가 펼쳐지며 두 사람의 케미에 호평이 쏟아졌다. 출연자 화제성에서는 신세경이 6(4), 차은우(5) 7위에 이름을 올렸다.

 

드라마 화제성 5위는 전주 대비 순위가 1계단 하락한 SBS ‘의사요한’이 차지했다. ‘믿고 보는 지성’이라는 반응이 꾸준히 발생하며 지성은 2주 연속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8위를 기록했다.

 

드라마 화제성 6위는 전주 대비 화제성 점수가 소폭 상승한 OCN WATCHER(왓쳐)’였다. 빠른 전개,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력, 긴장감 있는 스토리에 호평이 꾸준히 이어졌다.

 

드라마 화제성 7위는 호평 속 막을 내린 MBC ‘검법남녀 시즌2’가 차지했다. 통쾌한 수사물로 감동과 속 시원함을 선사한 ‘검법남녀 시즌2’가 종영하자 아쉬움을 보인 반응이 이어졌다. 또한 조속한 시일 안에 시즌3로 돌아오기를 바란다는 의견이 다수였다.

 

드라마 화제성 8위는 tvN 수목 신작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가 첫 진입했다. ‘라이프 온 마스’에 이어 이번 작품에서 재회한 정경호, 박성웅에게 높은 기대감이 형성되었으며, 두 사람이 보여준 연기 케미에 긍정적 시청반응이 나타났다. 이 밖에 수준 높은 CG 구현이 화제가 되었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에서는 정경호가 4위에 첫 진입했다뒤를 이어 드라마 화제성 9위는 OCN ‘미스터 기간제’가, 드라마 화제성 10위는 KBS2 방영 예정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가 차지했다.

댓글
댓글쓰기 폼